파월 美국무 "美, 중동국과 FTA 추진"

입력 2003-06-22 18:59수정 2009-09-29 00: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사진)은 20일 중동국가들의 빈곤 및 테러 퇴치를 돕기 위해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파월 장관은 21일 요르단의 수도 암만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EF) 회의에 참석해 이 같은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WEF 회의에는 중동은 물론 미국과 유럽의 정재계 인사 1900여명이 참석했다.

파월 장관은 미국이 바레인 및 모로코와 진행 중인 FTA 협상을 마무리한 뒤 이를 모델로 삼아 인접국들과도 비슷한 협정 체결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은 이미 요르단 및 이스라엘과는 FTA를 체결한 상태다.

암만=블룸버그 연합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