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영주 “아들 폭력적 성향으로 어려움 겪어”

뉴시스 입력 2021-10-22 15:06수정 2021-10-22 15: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정영주가 고민을 털어놓는다.

정영주는 22일 오후 9시30분 방송되는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 출연해 “이혼 후 아들과 따로 살다가 3년 전부터 같이 살며 전쟁 같은 날들을 보내고 있다”고 밝힌다.

정영주는 “성인이 된 아들의 예기치 못한 폭력적인 성향과 언행으로 생활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털어놨다. 특히 “어릴 때 문제아로 낙인 찍힌 아들을 구제하기 위해 학부모들 앞에서 여러 번 무릎을 꿇었을 정도였다”고 고백해 모두를 안타깝게 한다.

오은영 박사는 정영주의 아픔을 깊이 공감하는 한편, 허를 찌르는 조언을 예고하며 상담소를 긴장케 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