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돌아온 ‘나혼자산다’ 8.1%로 하락…‘이미테이션’ 0.4% 어쩌나

뉴스1 입력 2021-06-12 09:24수정 2021-06-12 09: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 뉴스1
방송인 전현무가 돌아온 ‘나 혼자 산다’의 시청률이 하락했다.

12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의 집계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는 6.9%와 8.1%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9.0%보다 0.9%포인트 하락한 수치로, 이날 방송에서는 2대 회장 전현무가 약 2년 3개월 만에 ‘나 혼자 산다’로 돌아와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한편 동 시간대 방송된 KBS 2TV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은 0.7%와 0.4%까지 하락했다. 이는 ‘이미테이션’이 종전 자체최저시청률인 0.8%보다 더 하락한 수치에 해당된다.

주요기사
‘나 혼자 산다’와 방송이 겹치는 SBS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는 15.2%와 17.5%, 17.5%의 시청률을 각각 나타냈다. 지난주 1회가 기록한 19.5%보다 하락한 수치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