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직단념자 58만명 사상 최다… 절반이 2030

세종=남건우 기자 입력 2021-07-20 03:00수정 2021-07-2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6월 구직단념자가 같은 달 기준 역대 최다인 58만 명을 넘어섰다. 이 중 절반가량은 20, 30대 청년인 것으로 나타났다. 60세 이상 고령층 구직단념자는 1년 전보다 5만7000명 늘었다.

19일 통계청 고용동향에 따르면 6월 구직단념자는 58만3000명으로 2014년 관련 통계가 개편된 이후 6월 기준으로 가장 많았다. 1년 전보다 4만6000명 늘었다. 구직단념자는 취업 의사와 일할 능력은 있지만 적당한 일거리가 없을 것 같다는 이유로 4주간 구직활동을 하지 않은 사람이다.

통계청 마이크로데이터에 따르면 6월 구직단념자 중 20대는 18만6000명, 30대는 8만7000명이었다. 20, 30대의 비중이 46.8%(27만3000명)를 차지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로 청년층이 주로 고용되는 음식업, 숙박업 등 대면 서비스 업종 일자리가 감소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60세 이상 구직단념자는 16만7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만7000명 늘었다. 전체 구직단념자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전년(20.4%)에 비해 8.2%포인트 증가한 28.6%였다.

주요기사
세종=남건우 기자 woo@donga.com
#구직단념자#사상 최다#2030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