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스포츠 영양식 ‘셀렉스 스포츠 웨이프로틴파우더’ 출시

원성열 기자 입력 2020-06-30 10:44수정 2020-06-30 10: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운동 후 마시는 스포츠 영양식 ‘셀렉스 스포츠 웨이프로틴파우더’를 오는 7월 1일 정식 출시한다.

‘셀렉스 스포츠 웨이프로틴파우더’는 철저한 품질 관리로 안전한 단백질 원료를 엄선해 만든 스포츠 영양식 단백질 보충제다. 100% 분리유청단백질(Whey Protein Isolate)을 사용해 유당과 지방이 없고 순도가 90% 이상으로 높아 체내 흡수 속도가 빠르다. 1회 섭취량(분말33g) 기준 분리유청단백질을 20g 섭취할 수 있도록 영양설계하여 운동 직후 근육 회복과 합성에 가장 이상적인 양을 제공한다는 것이 매일유업 측의 설명이다.

또한 유당을 제거해서 유당불내증이 있는 사람도 소화하고 흡수할 때 속이 편하며, 99kcal의 가벼운 무지방 제품이다. 에너지 활용을 돕는 L-카르니틴을 200mg 넣고, 포만감과 배변 활동 및 콜레스테롤 개선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진 치커리 식이섬유도 6.4g 함유해 운동 후 허기짐을 달랠 수 있다.

단백질 보충제를 처음 접하는 소비자도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도록, 627g의 가정용 캔(19회분)과 330g의 휴대하기 좋은 스틱 포장 제품(10회분)으로 만들었다. 권장 소비자가격은 1캔에 3만3000원, 스틱 포장(1회분*10포)이 1만8000원이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