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투자금 빼돌리지 않았다”

동아일보 입력 2011-11-08 09:33수정 2011-11-08 09: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K그룹 관계자는 8일 "계열사들의 투자금을 최태원 회장이 유용하거나 다른 용도로 이용한 사실은 없다"고 밝혔다.

SK는 계열사들이 창업투자사 베넥스인베스트먼트에 2800억원을 투자하는 과정에서 투자금 일부가 총수 일가로 빼돌려진 정황을 잡고 수사를 벌여온 검찰이 이날 서린동 그룹 본사의 SK 홀딩스와 SK가스 사무실을 압수수색한 것과 관련, 이러한 입장을 나타냈다.

SK 관계자는 "예전에도 그런 소문이 있었지만, 최 회장이 선물투자로 본 손해를 계열사들이 메우거나, 비자금을 조성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 검찰 조사에 잘 응해서 의혹이 해명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팀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