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촌사료, 私募CB 50억어치 발행

입력 1997-01-15 07:56수정 2009-09-27 07: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주주의 지분율이 낮은 상장사들 사이에 사모(私募)전환사채 발행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사료생산업체인 신촌사료도 전환사채를 발행했다. 신촌사료는 14일 운영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50억원어치의 사모 전환사채를 전환가격 1만8천3백원에 발행, 2대주주인 심영섭씨가 대표인 ㈜공성운수에 인수시켰다고 증권거래소에 신고했다. 이번 발행물량이 모두 주식으로 전환되면 심씨 일가의 지분은 9.37%에서 37.73%로 높아지며 주요주주들의 지분율도 기존의 30.18%에서 52.03%로 늘어난다. 신촌사료 주식은 지난해 12월23일부터 지난 8일까지 동방페레그린 증권사를 통해 전체 지분의 13%에 달하는 7만9천5백50주가 순매수돼 증권가에서 합병인수(M&A)설이 나돌았다. <정경준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