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 김태희 소속사와 전속계약…“건강회복 전념”

뉴시스 입력 2021-09-24 16:23수정 2021-09-24 16: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김정현이 김태희 소속사에 새 둥지를 틀었다.

24일 스토리제이컴퍼니 측은 “김정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정현씨가 자체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는 사실을 접한 이후 오랜 시간 진심으로 대화하며 서로 신뢰를 쌓았다”며 “무엇보다 당사는 김정현씨의 연기를 향한 끝없는 열의에 감동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정현씨는 현재 건강 회복에 전념하고 있다”며 “앞으로의 활동에 있어 건강하고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2016년 드라마 ‘질투의 화신’으로 얼굴을 알린 김정현은 ‘학교 2017’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간’ ‘사랑의 불시착’ ‘철인왕후’ 등에 출연했다.

지난 4월 과거 연인 사이였던 배우 서예지와의 사생활이 노출되며 홍역을 치렀다. 지난 5월 오앤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만료된 이후 소속사 없이 지내왔다.

스토리제이컴퍼니에는 김태희·서인국·유승호·허준호·이시언 등이 소속됐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