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민 ‘인질’ 4일째 1위…‘싱크홀’·‘모가디슈’ 삼파전

뉴스1 입력 2021-08-22 10:58수정 2021-08-22 10:5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화 인질 스틸 © 뉴스1
배우 황정민 주연 영화 ‘인질’(감독 필감성)이 개봉 4일째 1위를 지키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예 따르면 ‘인질’은 지난 21일 하루 1275개 스크린에서 18만6167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했다. 누적관객수는 45만4447명이다.

‘인질’은 서울 한복판에서 증거도, 목격자도 없이 납치된 대한민국 톱배우 황정민이 살기 위한 극한의 탈주극을 벌이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스릴러 영화다. 지난 18일 개봉해 박스오피스 1위 ‘싱크홀’을 제치고 정상 탈환에 성공했다.

이어 1250개 스크린에서 13만3686명이 관람한 ‘싱크홀’이 그 뒤를 이었다. 누적관객수는 1352만1567명이다.

주요기사
‘모가디슈’는 965개 스크린에서 9만3485명을 동원해 3위에 랭크됐다. 누적관객수는 269만2421명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