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호’ 송중기·진선규가 추천한 넷플릭스 ‘띵작’은?

뉴시스 입력 2021-02-24 10:57수정 2021-02-24 10: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넷플릭스가 영화 ‘승리호’의 송중기, 진선규가 추천한 넷플릭스 작품을 24일 소개했다.

송중기는 ‘나르코스’, ‘소셜 딜레마’, ‘마이클 조던: 더 라스트 댄스’를 꼽았다. ‘나르코스’는 1980년대 악명 높은 마약왕 파블로 에스코파르의 실화를 기반으로 한 범죄 시리즈로 콜롬비아 마약 조직의 치열한 권력 다툼과 이들을 막으려는 마약 단속국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송중기는 “그 시대 콜롬비아를 실감 나게 그려냈고 파블로 에스코파르 역의 와그너 모라 배우의 연기가 소름 돋았다”고 평가했다.

‘소셜 딜레마’는 다큐멘터리와 드라마를 결합한 영화로, 구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실리콘밸리의 유명 소셜미디어 기업 창업자와 엔지니어의 입을 통해 소셜미디어의 이면을 들춰낸다. “알고리즘의 개념을 다시 한번 생각해보게 만드는 걸작이다. 이 작품을 본 후 항상 내 손에 쥐어진 이 작은 기계가 가끔은 무섭게 느껴지기도 한다”는 후기를 전했다.

주요기사
‘마이클 조던: 더 라스트 댄스’는 역대 최강 농구팀으로 평가받으며 90년대를 지배한 시카고 불스와 매 순간 팀을 승리로 이끈 코트의 전설 마이클 조던이 함께한 마지막 시즌을 담은 다큐멘터리로 송중기는 하루 만에 정주행을 마쳤다고 밝히기도 했다.

진선규의 넷플릭스 추천작은 ‘블랙 미러’, ‘퀸즈 갬빗’, ‘종이의 집’이다. 진선규는 특히 SF 시리즈 ‘블랙 미러’에 대해 “나를 자극하기도 하고 두렵게 하기도 하는, 다양한 생각이 들게 만드는 작품이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