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의사協 저소득노인 1만명 무료진료

입력 2003-06-17 19:10수정 2009-09-29 00: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국의 치과의사 2만여명이 140억원의 성금을 모아 저소득 노인 1만명을 대상으로 무료진료에 나선다.

대한치과의사협회(회장 정재규·鄭在奎.사진)는 17일 노인들에게 틀니 보철 구강검진 등이 포함된 대규모 무료진료 사업을 실시하겠다는 내용의 봉사약정서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에게 전달했다.

각종 검진비 치료비 등을 포함한 무료진료를 돈으로 환산하면 300억원이 넘는 규모. 무료검진 대상자는 70세 이상 무의탁 독거노인이다.

본인 및 보호자가 대한치과의사협회 전국 18개 지부를 직접 방문하거나 전화로 신청하면 7000여명의 사회복지사가 가정방문 등 확인작업을 거쳐 7월 말까지 환자를 선정한다. 이 사업은 8월 1일부터 1년간 계속된다.

이진한기자·의사 likeda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