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의 숲-장충지구 '맨발공원' 조성

입력 2001-09-28 19:32수정 2009-09-19 06: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맨발공원에서 산책하면 건강해져요.”

서울 서초구 시민의 숲과 중구 남산공원 장충지구에 다음달 1일 ‘맨발공원’이 개장된다(사진).

시민의 숲과 장충지구 맨발공원의 길이는 각각 140m, 80m로 발 씻는 곳을 비롯해 철봉 의자 등 운동시설과 휴식시설이 갖춰져 있다. 특히 시민의 숲 맨발공원에는 발의 모양을 본뜬 산책 코스가 조성됐고, 원목 해미석 황토 호박돌 스테인리스강 등의 재료가 사용됐다.

이번에 개장하는 2곳 외에 남산공원(백범광장) 보라매공원 용산가족공원 여의도공원 등에도 맨발로 걸을 수 있는 산책코스가 마련돼 있다.

<차지완기자>maruduk@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