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개비]샤름엘셰이크

전승훈 기자 입력 2021-05-03 03:00수정 2021-05-03 03: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집트 시나이 반도는 홍해의 중간에 삐죽 튀어나와 있다. 모세가 유대민족을 이끌고 이집트를 탈출할 때 걸었던 길이다. 시나이 반도 남단에 위치한 샤름엘셰이크는 이집트 최고의 휴양지다. 세계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스쿠버다이빙 포인트도 있다. 홍해만 건넜을 뿐인데 샤름엘셰이크는 이집트 본토의 풍경과 사뭇 다르다. ‘기대’와 달리 홍해(Red Sea)는 붉지 않다. 투명한 물빛이 에메랄드 보석 같다.

전승훈 기자 raphy@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이집트#샤름엘셰이크#휴양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