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초등 1~4학년 아빠 모이세요”

박창규 기자 입력 2021-04-06 03:00수정 2021-04-06 03:5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육아정보 교환 ‘아빠특별시’ 사업 서울 서대문구가 초등학교 1∼4학년 자녀를 둔 아빠를 위한 ‘아빠특별시(아빠와 자녀의 특별한 시간)’ 사업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아빠특별시는 초등학생 자녀를 둔 아빠들이 지역사회에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자녀 교육, 육아 등에 관한 정보를 교환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이달 17일에는 온라인 공개 토론회가 열린다. 공개 토론회는 아빠특별시 사업의 주제와 프로그램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아빠들이 프로그램 기획과 진행에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서대문구는 연말까지 특강, 아빠 자조모임, 자녀와 함께하는 프로그램 등을 잇달아 마련할 계획이다.

사업 대상자를 비롯해 프로그램에 관심이 있는 지역주민은 누구나 토론회에 참여할 수 있다. 14일까지 서대문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박창규 기자 kyu@donga.com
주요기사

#서대문구#육아정보 교환#아빠특별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