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임직원봉사단, ‘소화자매원’에 후원금 1000만원 전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02-23 18:18수정 2021-02-23 18: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회복지시설 소화자매원 시설 보수에 사용
호반사랑나눔이 봉사단, 2011년부터 소화자매원 지원
호반그룹은 임직원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가 광주광역시 소재 사회복지시설 소화자매원에 후원금 1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전달한 후원금은 호반그룹 임직원 기부금으로 마련됐다. 소화자매원 내 장애인시설과 주변 환경 개선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박찬미 호반그룹 상무와 전승배 호반그룹 사회공헌위원회 책임을 비롯해 소화자매원 대표이사 조영대 신부, 상임이사 이영희 수녀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조영대 신부는 “시설이 낡아 외부는 리모델링을 진행했지만 예산이 부족해 내부 보수를 진행하지 못하는 난감한 상황이었는데 호반그룹 후원으로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소화자매원은 지난 1985년 설립된 사회복지시설로 여성 장애인을 보호하면서 사회에 적응할 수 있도록 직업 교육 훈련과 사회 적응훈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호반건설은 2011년부터 주방 환경 개선 지원과 장애인 여행 지원, 사랑의 김장 나눔, 희망카 지원 등 소화자매원에 지속적인 후원과 봉사활동을 진행해왔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