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부산 실종여성 ‘연쇄살인’ 피의자 신상공개…31세 최신종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5-20 15:20수정 2020-05-20 16: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북 전주·부산 연쇄 살인 피의자 최신종.2020.5.20© 뉴스1
전북 전주와 부산에서 실종신고 된 여성 2명을 잇달아 살해한 피의자의 신상이 공개됐다.

전북지방경찰청은 20일 오후 신상정보공개위원회를 열고 강도살인 혐의 등으로 구속된 30대 남성이 최신종 씨(31)라고 밝혔다.

최 씨는 지난달 14일 밤 아내의 지인인 30대 여성을 목 졸라 살해하고 이튿날 새벽 시신을 하천 인근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여성이 차고 있던 팔찌와 통장에 있던 현금도 빼앗았다.


또 지난달 18일 부산에서 전주로 온 20대 여성을 살해하고 시신을 과수원에 유기한 혐의도 함께 받고 있다.

주요기사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