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D포토] 변성현 감독, 김아중 손잡고 ‘부끄러운 표정’

동아닷컴 입력 2012-11-07 12:04수정 2012-11-07 14: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감독 변성현(왼쪽)과 배우 김아중이 7일 오전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나의 PS 파트너’ 제작보고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을 하고 있다.

영화 ‘나의 PS파트너’는 잘못 연결된 전화 한통에 인생이 통째로 엮어버린 두 남녀의 은밀하고 대담한 19금 폰스캔들이다. 영화는 내달13일 개봉.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