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볼]핸드볼 큰잔치 개막 “자녀와 구경오세요”

입력 2003-12-25 17:49수정 2009-10-10 06:3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내 핸드볼 최대 축제인 코리아홈쇼핑 2003∼2004핸드볼큰잔치가 26일 개막해 3주간의 열전에 들어간다.

올해로 15회째인 이 대회는 26일부터 30일까지 1차대회, 내년 1월5일부터 12일까지 2차 대회를 치른 뒤 14, 15일 이틀 동안 정상을 가린다. 남녀 통틀어 13개 팀만이 출전해 역대 최소규모.

남자부에서는 지난해 우승팀 두산주류를 비롯해 대학, 실업 9개팀이 출전한다. 두산주류와 전국체전 우승팀 충청하나은행, 코로사 등이 우승후보.

여자부는 잇따른 팀 해체로 출전팀이 4개뿐이어서 1, 2차 대회를 풀리그로 치른 뒤 상위 2개팀이 결승전을 벌인다. 최임정, 장소희 등 국가대표 4명이 뛰는 대구시청이 3년만의 정상탈환에 도전한다.

정재윤기자 jaeyun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