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역 사업장의 체불 임금, 97년말比 69% 증가

입력 1999-01-29 11:05수정 2009-09-24 12: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주지역 사업장의 체불 임금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지방노동사무소는 28일 설날을 앞두고 제주지역 체불 임금을 조사한 결과 80개 업체 47억6천만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97년말 37개 업체 28억2천만원에 비해 69%(체불임금 기준)늘어난 것이다.

노동사무소는 체불 업체 가운데 75개 업체를 근로기준법 위반혐의로 입건했다.

〈제주〓임재영기자〉jy788@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