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중앙선관위원「여성1호」 손봉숙씨

입력 1997-09-06 20:32수정 2009-09-26 11: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손봉숙(孫鳳淑·54)한국여성정치연구소장이 6일 중앙선관위원으로 내정됨으로써 한국 최초의 여성 중앙선관위원이 탄생하게 됐다. 손소장은 신한국당 추천몫인 이준승(李準昇)위원이 지난 4월19일자로 임기만료됨에 따라 공석으로 남은 선관위원으로 추천됐다. 경북 상주출신의 손소장은 이화여대와 미국 프린스턴대에서 정치학을 전공한 뒤 여성정치참여운동에 투신했다. 지난 90년 한국여성정치연구소를 세워 여성의 정치참여에 관한 연구 및 출판, 세미나활동을 꾸준히 벌여왔다. 이밖에 공명선거실천시민운동협의회(공선협) 집행위원장과 감사원 부정방지대책위원 등을 맡아 활발한 사회활동을 벌여왔다. 특히 공선협 집행위원장과 중앙선관위 선거자문위원으로 활동해온 것이 중앙선관위원으로 발탁되는데 결정적 계기가 됐다. 〈정연욱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