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2020]여자유도 윤현지, 세계랭킹 5위 꺾고 준결승 진출

뉴시스 입력 2021-07-29 13:49수정 2021-07-29 13: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윤현지(27·안산시청)가 2020 도쿄올림픽 여자 78㎏급에서 준결승전에 진출했다.

윤현지는 29일 일본 도쿄 무도관에서 열린 대회 16강전에서 구스제 스테인후이스(네덜란드)에게 반칙승으로 승리했다.

32강전에서 네펠리 파파다키스(미국)에 절반 두개로 한판승을 거둔 윤현지는 16강전에서 나탈리 포웰(영국)을 상대로 절반 2개를 따내 8강에 올랐다. 이어 8강전에서는 세계랭킹 5위 스테인후이스를 제압해 이변을 예고했다.

세계랭킹 23위인 윤현지는 메달 가능성을 높였다.

주요기사
윤현지는 4강전에서 마들린 말롱가(프랑스)와 맞붙는다.

용인대를 졸업한 윤현지는 2020 델아비브그랑프리 3위, 2021 아시아-오세아니아선수권대회에서 1위에 오른 경험이 있다.

175㎝로 장신이며, 허벅다리걸기가 주특기다.

[도쿄=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