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단신]이정훈 前 한화 코치, 두산 2군 타격 코치에

동아일보 입력 2021-03-04 03:00수정 2021-03-0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프로야구 빙그레 시절 신인왕과 타격왕을 차지한 ‘악바리’ 이정훈 전 한화 코치(58)가 두산 코칭스태프에 합류했다. 두산은 3일 “이 전 코치가 퓨처스(2군)리그 타격 코치로 선수들을 지도한다”고 발표했다. 1987년 프로에 데뷔한 이 전 코치는 1991년과 1992년 2년 연속 타율 1위를 기록했으며 1995년 삼성을 거쳐 1997년 두산의 전신인 OB에서 현역 생활을 마감했다.


#이정훈#한화 코치#두산#타격 코치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