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협회 시무식 “유소년 축구 투자 등 강화”

동아일보 입력 2015-01-06 03:00수정 2015-01-0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이 5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2015년을 한국 축구 도약의 원년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정 회장은 “지난해에는 승패도 중요하지만 장기적인 발전을 위해 준비가 더 중요하다는 것을 성찰했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정 회장은 올해 △각급 대표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제도 개선 △심판 문제 개선 △프로축구 승강제 확대 △유소년 축구에 대한 지속 투자 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