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치킨집 여성 강제추행 혐의…인천 경찰 간부 직위해제

입력 2021-12-06 18:35업데이트 2021-12-06 18:3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 News1 DB
인천의 한 치킨집에서 여성을 강제추행한 혐의로 입건된 현직 경찰 간부가 직위해제됐다.

인천경찰청은 강제추행 및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부평경찰서 소속 A경감을 직위해제했다고 6일 밝혔다.

A경감은 지난 3일 오후 9시께 인천시 미추홀구 숭의동 한 치킨집에서 여성 B씨를 강제추행하고, 업소에서 난동을 부린 혐의를 받고 있다.

A경감은 B씨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행범 체포됐다.

A경감은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서로 진술이 엇갈리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조사 후 징계위원회를 열어 징계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천=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