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동급생 불러내 폭행한 뒤 영상 유포 중학생 2명 입건

입력 2021-11-27 10:17업데이트 2021-11-27 10:1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 News1 DB
동급생을 폭행한 것도 모자라 영상을 찍어 SNS 상에 유포한 중학생 2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27일 광주 남부경찰서는 폭행·명예훼손 혐의로 중학교 1학년생 A군(13) 등 2명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 2명은 지난 6일 광주 한 공원에서 같은 학교에 다니는 동급생 B군을 불러내 얼굴와 머리를 손으로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휴대전화를 이용해 폭행 장면을 찍었고, 영상을 SNS 상에 유포해 명예를 훼손한 혐의도 받는다.

이 사실을 전해들은 B군의 학부모는 학교 측에 상황을 전했지만, 학폭위의 징계 수위가 낮아 경찰에 고발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 피해자 조사만 이뤄진 상황이다”며 “조만간 가해 학생들을 불러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