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내달 20일까지 ‘청년 관광 아이디어 영상’ 공모

장영훈 기자 입력 2021-09-23 03:00수정 2021-09-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구시와 대구시관광협회는 다음 달 20일까지 청년 관광 아이디어 영상 공모전을 연다.

‘내가 찍은 대구 이야기’를 주제로 유튜브 영상(3∼5분)과 인스타그램이나 틱톡에서 활용할 수 있는 영상(15∼30초) 분야로 나눠서 접수한다. 형식은 인터뷰와 다큐멘터리, 광고, 뮤직비디오, 드라마 등 모든 형태의 영상 콘텐츠이다. 올해 1월 기준으로 대구에 거주하거나 활동하는 만 19∼39세이면 개인 또는 2∼4인 팀으로 참여할 수 있다.

응모 방법은 개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에 제작한 영상을 게재한 후 참가신청서 등을 e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되면 유튜브 영상 분야 대상 200만 원과 상패 등을 받는다. 해당 영상은 대구의 관광 홍보에 사용될 예정이다.

대구시 박희준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최근 관광 콘텐츠들이 기존의 방식을 뛰어넘는 기발함과 독특함으로 변하고 있다. 청년들의 톡톡 튀는 새로운 아이디어를 적극 발굴해 매력이 넘치는 대구의 관광 프로그램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대구시관광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장영훈 기자 jang@donga.com
#대구#청년 관광 아이디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