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편입학 대폭 축소…2006학년부터 6000명줄여

입력 2003-12-03 18:14수정 2009-09-28 04: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4년제 대학 편입학 모집인원이 2006학년도부터 6000명가량 줄어든다.

교육인적자원부는 현재 1년에 2차례 실시되는 4년제 대학 편입학을 2006학년도부터 1학기에 한해 1차례만 실시하며 모집인원도 교수 확보율 등에 따라 제한하기로 했다고 3일 밝혔다.

또 편입학 인원 산정방식도 ‘신입학 미충원 인원 가운데 편입학 이월 학생수+전년도 1, 2학년 제적자 수’에서 ‘전년도 1, 2학년 제적자 수×교수 확보율에 따른 일정비율(65∼100%)’로 바뀐다.

따라서 교수 확보율이 90% 이상이면 1, 2학년 제적자 수의 100%에 해당하는 인원을 선발할 수 있고 교수 확보율이 90% 미만이면 부족한 비율에 따라 편입학 인원 선발 비율도 점차 줄어들어 최저 65%에 해당하는 인원만 선발할 수 있게 된다.

이에 따라 올해 기준으로 일반 편입학 3만6199명, 학사 편입학 6571명 등 4만2770명이던 편입학 모집인원이 2006학년도에는 3만6977명으로 5973명이 줄어들 전망이다.

이 조치는 각 대학이 매년 편입학 인원을 늘리면서 편입학 시험이 과열현상을 보이고 있으며 지방대 공동화, 교육의 질 저하, 학사운영 부실화 등 문제점이 나타나고 있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홍성철기자 sungchul@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