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정타고 바다 호령』…국제관함식 리허설 일반인 초청

입력 1998-09-06 20:04수정 2009-09-25 02: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해군함정을 직접 타보세요.’

해군본부는 다음달 12∼16일 열리는 국제관함식(觀艦式)을 앞두고 리허설 행사(10일)에 일반인 5백명을 초청, 함정을 직접 타고 해상 시범훈련을 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6일 밝혔다.

관함식은 군함을 한곳에 모아놓고 병사의 사기와 장비를 검열하는 의식. 국내 처음으로 진해 부산에서 한미일 등 13개국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다.

한국형 구축함 광개토대왕함, 미국항공모함키티호크(81,000t급)와 핵잠수함, 일본 이지스함 등 국내외 함정 66척과 항공기 20여대가 선보인다. 30개국 해군수뇌와 축하사절단도 방문한다.

진해항에서 있을 리허설은 해상 사열, 수중폭파대(UDT)의 공중탈출, 해상강하, 공기부양정(LVT)의 상륙돌격, 대함 및 폭뢰사격, 헬기의 대잠수함 탐색 등 다양한 시범행사가 이어진다. 7∼12일 희망자를 접수해 21일 컴퓨터 추첨으로 선발한다.

02―819―6611∼14, 042―553―6611∼14, 팩스 02―819―7706, 042―553―7706,

〈송상근기자〉songmoo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