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관 「티켓다방」 운영…女종업원 폭행 갈취

입력 1998-07-19 19:05수정 2009-09-25 07: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광주지검 순천지청 김형렬(金炯烈)검사는 19일 이른바 ‘티켓다방’을 실질적으로 운영하면서 여종업원을 성폭행한 전남 순천경찰서 봉래파출소 사양출장소장 송홍석(宋洪錫·48)경장을 강간 등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송경장은 지난해말부터 형수의 명의로 고흥읍에서 다방을 운영하면서 올 3월 다방건물 3층 방에서 종업원 A양(18)을 성폭행하는 등 종업원 2명을 강제로 성폭행한 혐의다.

검찰조사 결과 송경장은 올 1월 B양(17) 등 6명의 여종업원을 고용한 뒤 3천2백여만원의 부당이득을 취한 혐의도 받고 있다.

〈광주〓김 권기자〉goqud@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