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해외과소비」60명 세무조사착수

입력 1996-10-30 07:40수정 2009-09-27 14: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세청은 검찰이 해외여행중 신용카드로 과소비를 한 60여명의 명단을 통보해옴에 따라 이들에 대한 정밀조사에 들어갔다. 국세청은 이들 가운데 소득이 불분명하면서 지출이 큰 사람을 선정, 특별세무조사를 벌일 방침이다. 29일 국세청은 『검찰에서 약식기소한 사람 가운데 뚜렷한 소득원이 없는 경우 세금을 제대로 냈는지를 파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白宇鎭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