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익표 “5·18 정신 수록하는 개헌 논의 당장 시작하자…4월 국민투표”

  • 뉴시스
  • 입력 2024년 2월 5일 11시 07분


코멘트

“한동훈, 연초 광주서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에 찬성해”
“정부여당 더 이상 말만 앞세우는 헛된 공약 내세워선 안돼”


광주를 찾은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5일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 개헌 논의를 당장 시작하면 좋겠다”고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광주는 민주당에겐 어머니의 품과 같다”며 “우리가 힘들과 어려울 때 품어줬고, 저희가 잘못하고 모자랄 때는 회초리를 든 게 광주 민심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민주당이 광주에서 다시 한번 새롭게 시작하겠다”며 “4월 총선에서 광주의 민심과 대한민국 민심을 받들어 반드시 총선에서 승리해서 광주 민심을 받들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연초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광주를 방문해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에 찬성한다는 입장을 밝혔다”며 “이건 대통령 공약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힘에 다시 한번 요청한다. 4월 총선에서 같이 국민 투표를 실시하면 된다”며 “4월 벚꽃이 지기 전에 대한민국 헌법 전문에 수록되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홍 원내대표는 “윤석열 정부가 더 이상 말만 앞세우는 헛된 공약을 안 내면 좋겠다”며 “달빛고속철도와 헌법 정신 모두 다 자신들이 공약한 것이라 ‘말 따로 행동 따로’ 말고 함께 하면 좋겠다”고 했다.

그는 “그럼에도 반성은 커녕 또 다시 총선용 감세와 퍼주기 정책으로 일관하지 마시고 즉흥적으로 내던지는 선거용 간보기식 공약은 당장 중단해주길 바란다”며 “진정성이 있다면 이번에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은 4월 총선에 꼭 같이 올려 통과시켰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서울·광주=뉴시스]


  • 좋아요
    0
  • 슬퍼요
    0
  • 화나요
    0
  • 추천해요

댓글 0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