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윤상현 “남진 형님께 김기현이 사과하게끔 하겠다고 말씀드려”

입력 2023-01-31 19:45업데이트 2023-01-31 19:5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민의힘 윤상현 의원이 가수 남진과 찍은 사진을 페이스북에 공개했다. 페이스북국민의힘 윤상현 의원이 가수 남진과 찍은 사진을 페이스북에 공개했다. 페이스북
국민의힘 당권 주자인 김기현 의원이 가수 남진·배구선수 김연경과 찍은 사진을 공개하자 당권 경쟁자인 윤상현 의원은 “아무리 지지율이 급하다지만 이런 식의 구태의연한 홍보는 당의 위신을 떨어뜨린다”고 비판했다.

31일 윤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 의원이 일방적으로 페이스북에 남진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당 대표 선거에 나선 본인을 응원한다며 귀한 시간을 내주었다고 말했다”고 적었다.

이어 “남진 측 관계자는 팬이라고 해서 그냥 찍은 사진일 뿐 지지를 표명한 적이 전혀 없다고 한다. 그리고 김 의원은 사진만 찍고 바로 나갔다고 한다”며 “남진은 김기현 지지자라는 오해로 인해 고향 사람들로부터 항의 전화를 많이 받았다고 한다. 정치적 색이 없는데 당혹스러운데다 억울하고 화가 나는 입장이라고 한다”고 전했다.

윤 의원은 “이런 식의 구태의연한 홍보는 향후 총선에까지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과연 총선 승리를 위한 당 대표의 자격이 있는지 의심스러울 따름”이라고 김 의원을 질타했다.

윤 의원은 자신이 남진과 찍은 사진도 공개했다. 그러면서 “이 사진이 제가 진짜 좋아하는 남진 형님과 찍은 사진”이라며 “이런 모습이야말로 소통과 공감이 있는 사진이다. 제가 남진 형님께 김기현 후보가 사과하게끔 해드리겠다고 말씀드렸다”고 했다.

국민의힘 김기현 의원이 배구선수 김연경·가수 남진과 찍은 사진을 페이스북에 공개했다. 페이스북국민의힘 김기현 의원이 배구선수 김연경·가수 남진과 찍은 사진을 페이스북에 공개했다. 페이스북
김 의원은 앞서 지난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연경·남진과 찍은 사진을 올리며 “당 대표 선거에 나선 저를 응원하겠다며 귀한 시간을 내주고 꽃다발까지 준비해준 김연경 선수와 남진 선생님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적었다.



그러나 스포츠경향에 따르면 남진은 “김연경은 나와 같은 전라남도 구례군 출신으로 보름 전에 약속해 지인 7~8명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만났다. 그 자리에 김 의원이 갑자기 나타나 2~3분가량 만나 인사말을 나눴고 사진을 찍었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김 의원이 들고 있는 꽃도 그쪽에서 가지고 온 것”이라며 “김 의원은 아예 모르는 사람”이라고 했다. 김연경 측도 남진과 같은 입장이라고 밝혔다.

이혜원 동아닷컴 기자 hyewon@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