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尹대통령 “집중 호우 대책 강구…출근시간 조정 독려” 긴급 지시

입력 2022-08-09 00:08업데이트 2022-08-09 00:1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윤석열 대통령은 8일 중부지역 폭우로 인해 수도권 곳곳에서 침수피해가 잇따르자 주민 대피 등 인명피해를 막는데 각별한 대책을 강구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또 대중교통 시설 침수에 맞춰 민관기관과 단체에 출근시간 조정도 독려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8일 공지를 통해 “오늘 윤 대통령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으로부터 집중호우 상황을 보고 받고 지방자치단체와 산림청, 소방청 등 관계기관에 호우 상황 철저 관리를 지시했다”며 이같이 알렸다.

윤 대통령은 “급경사지 유실 등으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위험지역에 대한 사전 주민대피 등 각별한 대책을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내일 새벽까지 호우가 지속되고 침수피해에 따른 대중교통시설 복구 작업에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행정기관, 공공기관은 상황에 맞춰 출근시간 조정을 적극 시행하고 민간기관과 단체는 출근 시간 조정을 적극 독려하라”고 했다.

앞서 행안부는 이날 오후 9시30분을 기해 중대본(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1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하고, 풍수해 위기 경보는 ‘주의’에서 ‘경계’로 상향 발령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