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박지현 “우리가 누리는 자유는 광주에 진 빚…고맙고 죄송”

입력 2022-05-18 10:01업데이트 2022-05-18 10: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박지현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 2022.5.17 뉴스1

박지현 더불어민주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18일 광주 5·18민주화운동 42주년을 맞아 “우리 청년들이 누리는 모든 자유는 광주에 진 빚”이라며 “고맙습니다. 그리고 죄송합니다”라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발표한 조사 결과를 언급하면서 “그늘 아래 묻혀 있던 진실이 거짓을 누르고 다시 드러나고 있다”며 이같이 적었다.

박 위원장은 “다큐멘터리 ‘김군’의 주인공 차복환씨의 증언으로 광주가 군사반란에 맞선 시민의 항쟁이었음이 다시 한번 명백해졌다”며 “광주역에서 민간인을 향한 집단 발포 당시 제3공수여단장이 발포 승인을 요청했다는 진술도 확보됐다”고 했다.

이어 “42년 전 광주의 그 외침을 따라 모든 진상이 투명하게 드러나는 그날까지 결코 멈춤 없이 나아가겠다”며 “민주주의를 위해 헌신한 5월 영령들의 명복을 빈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광주에서 열린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는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해 주요 국무위원과 여야 의원 20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