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26일 개최

고성호 기자 입력 2021-05-18 10:54수정 2021-05-18 11: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더불어민주당 한병도 원내수석부대표(왼쪽)와 국민의힘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가 18일 국회에서 만났다. 사진공동취재단

여야는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를 26일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더불어민주당 한병도‧국민의힘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는 18일 오전 국회에서 회동을 갖고 이 같은 내용의 국회 의사일정에 관해 합의했다.

여야는 21일에는 민생 법안 처리를 위한 국회 본회의를 열기로 의견을 모았다. 또한 양당은 청와대 특별감찰관 임명을 위한 국회 추천 절차도 조속히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앞서 여야는 법제사법위원장 자리를 놓고 연일 대립하면서 김 후보자 인사청문회 일정 합의에 난항을 겪었다. 국민의힘은 법사위원장을 야당 몫으로 가져와야 한다고 요구했고, 민주당은 협상 대상이 될 수 없다고 반대했다.

주요기사
여야는 이날 회동에서도 법사위원장 등 상임위원장 배분 관련 논의는 계속 진행하기로 했다. 21일 열리는 국회 본회의에서 법사위원장 선출 절차를 진행하지 않고 민생 법안만 처리하기로 의견을 모은 것이다.


민주당은 이날 회동에서 부동산 관련 법안 처리를 위해 27일 또는 28일 추가 본회의를 요구했지만 합의에 이르지는 못했다.

고성호 기자 sungho@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