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총재직무대행에 박용오 OB구단주 선임

입력 1998-09-16 07:53수정 2009-09-25 01:3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정대철총재가 사퇴함에 따라 박용오 OB 베어스 구단주를 총재직무대행으로 선임했다.

구단주들은 15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임시총회를 열고 정총재의 사임이후 행정공백의 장기화로 프로야구 활성화 및 포스트시즌 경기 운영, 외국인 선수 트라이아웃 등에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이같이 결정했다.

〈김화성기자〉mars@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