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룡목사-김몽은신부,내달11일께 방북예정

입력 1998-07-23 17:07수정 2009-09-25 06:4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6개 종단 연합체인 한국종교인평화회의 회장인 金夢恩 신부와 개신교계 원로 姜元龍 목사가 내달 11일께 북한을 방문할 예정인 것으로 23일 알려졌다.

한국종교인평화회의는 최근 북한의 朝鮮宗敎人協議會(회장 張在哲)로부터 姜목사와 金신부 2명에 대한 방북 초청장을 받았으며 조만간 통일부에 방북 승인 신청서를 낼 예정이다.

초청장에는 내달 11일부터 북한을 방문해 달라는 내용이 적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부는 신청서가 접수되는 대로 이를 검토해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방북 승인을 내줄 예정이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