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車 5개 차종, 美 고객만족도 1위

강유현기자 입력 2015-07-09 03:00수정 2015-07-09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9-K7-쏘나타-쏘울-스포티지, 오토퍼시픽 조사 부문별 최고점 현대·기아자동차는 자사 5개 차량이 미국 자동차 전문 컨설팅회사 오토퍼시픽이 발표한 ‘2015 고객 만족도 조사’에서 차급별 1위를 차지했다고 8일 밝혔다.

고급차 부문에서 기아차 ‘K9(현지명 K900)’, 대형차 부문에서 기아차 ‘K7(현지명 카덴자)’, 중형차 부문에서 현대차 ‘쏘나타’, 소형차 부문에서 기아차 ‘쏘울’, 소형 크로스오버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부문에서 기아차 ‘스포티지’가 해당 차급별 만족도 1위에 올랐다.

특히 K9는 고객 만족도 점수가 역대 최고인 809점(1000점 만점)을 기록해 최고점을 경신하는 차에만 별도로 수여하는 ‘프레지던트 어워드’를 받았다. 종전 최고 기록은 지난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가 기록했던 794점이다.

올해로 19년째를 맞은 오토퍼시픽 고객 만족도 조사는 2014년 9∼12월 신차를 구매한 6만6000명을 대상으로 50개 항목에 걸쳐 조사했다. 274개 모델을 승용차 10개 차급, 픽업트럭과 레저용차량(RV) 등 라이트 트럭 13개 차급으로 분류한 뒤 차급별로 만족도가 가장 높은 22개 모델을 선정했다.

주요기사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향후 브랜드 이미지 제고와 판매 확대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강유현 기자 yhka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