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한양,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 협약

동아일보
입력 2022-01-21 11:33업데이트 2022-01-21 11: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한양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하 협력재단)과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출연을 위한 협약을 20일 체결했다.

농어촌 상생협력기금은 농어업·농어촌의 지속가능한 발전 및 기업과 농어촌 상생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15년 도입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유재욱 한양 부사장, 김순철 협력재단 사무총장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한양은 이번 협약을 통해 총 5억 원을 출연해 전라남도 여수시, 해남군, 충청남도 서산시 등에서 △마을회관 개보수 △초·중학교 장학지원 사업 △마을 발전 기금 조성 △마을 축제 지원 △보일러 및 벽지/장판 교체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출연금이 사용되는 여수, 해남, 서산 등 7개 지역은 모두 한양 에너지 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곳으로, 한양은 이들 지역에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동시에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는 등 지속가능경영의 기틀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한양 관계자는 “이번 기금이 지역 발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양은 중소 협력업체와의 지속적인 동반성장 협력관계를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19년부터 총 3회에 걸쳐 약 60억 원의 대·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을 협력재단에 출연하는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오고 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