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온 슈미트 구글회장 “한류 콘텐츠 세계화 지원”

스포츠동아 입력 2011-11-08 07:00수정 2011-11-08 07: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7일 내한한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이 한국의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을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슈미트 회장은 7일 청와대에서 이명박 대통령을 면담하고 국산 소프트웨어와 한류 콘텐츠의 글로벌화를 지원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구글코리아는 정부부처와 협의를 거쳐 내년부터 ‘코리아 고 글로벌’이라는 프로젝트를 순차적으로 실시하기로 했다. 아이디어 공모전을 통해 우수 프로젝트를 선정해 개발비를 지원하고 구글의 네트워크를 활용한 벤처 투자자와의 연결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동영상 서비스 유튜브를 이용해 한국 콘텐츠 사업의 글로벌 수익화를 도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슈미트 회장은 “코리아 고 글로벌 프로젝트를 통해 한국의 혁신적인 소프트웨어들과 뛰어난 한류 콘텐츠가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는 사례들이 나올 것이다. 구글은 국내 인터넷 산업계 구성원 모두와 동반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트위터@kimyke76
관련기사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