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토픽]美 퇴직자부부 복권당첨 2천7백억원 횡재

입력 1998-05-22 19:44수정 2009-09-25 12:3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시카고 교외에 살고 있는 한 퇴직 전기기술자 부부가 20일 복권사상 최고의 당첨금이 걸린 파워볼 복권 추첨에서 1억9천5백만달러(약 2천7백억원)의 거액을 받게 됐다고.

이들 부부는 전날 마을 술집에 들렀다가 술집주인이 인근 위스콘신주까지 가서 사온 복권을 샀다가 벼락에 맞아 목숨을 잃을 확률보다 낮은 8천만분의 1의 확률에 걸리는 행운의 주인공이 됐다고.

〈워싱턴〓홍은택특파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