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탁재훈, 연말 시상식 최우수상 받을 듯…내년엔 대상일 수도”

뉴스1 입력 2021-09-29 00:06수정 2021-09-29 00: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캡처 © 뉴스1
서장훈이 탁재훈의 수상을 예언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서장훈이 깜짝 출연했다.

이날 서장훈과 ‘돌싱포맨’은 연말 시상식 얘기를 나눴다. ‘돌싱포맨’이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되면서 모두 기대가 높아진 상황. 멤버들은 ‘베스트돌싱상’이 있다면 수상 확률이 굉장히 높다며 웃었다.

서장훈은 갑자기 “예언 하나 할게”라고 입을 열어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는 탁재훈을 향해 “올해 (연말 시상식에서) 최우수상 하나 받는다”라는 생각을 털어놔 주목받았다.

주요기사
이어 “(탁재훈이) 짬이 있으니까 우수상은 못 주고 최우수상을 받는다”라더니 “만약 내년까지 ‘돌싱포맨’이 시청률 8%를 유지한다? 그럼 내년에는 대상 받아”라고 확신에 찬 목소리로 말했다.

이를 들은 탁재훈의 표정이 밝아졌다. 그는 “장훈이가 지금까지 틀린 말을 단 한번도 한 적이 없어, 너 그거 단점이야~”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서장훈은 “내가 (다른 예능에서) 보살도 하잖아”라고 받아쳐 웃음을 더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