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김성령, 미스코리아 민낯 공개…매니저 “평소엔 형님 느낌”

뉴스1 입력 2020-11-21 11:47수정 2020-11-21 11: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 뉴스1
‘전지적 참견 시점’ 김성령이 미스코리아 민낯 클래스를 공개한다.

21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연출 노시용, 채현석 이하 ‘전참시’) 131회에서는 김성령의 예측불가 매력이 넘치는 일상이 시청자를 찾아간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성령의 깜짝 민낯이 담겨 있다. 이에 김성령의 매니저는 “누나의 평소 모습은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형님 느낌’이다”라고 제보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여기에 메이크업 스태프들 역시 “비포 애프터가 많이 다르다”라고 밝혀 김성령마저 폭소하게 만들었다.

또 다른 사진 속 완벽한 물구나무 자세를 뽐내는 김성령의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동안 김성령이 시간을 역주행하는 비결은 다름 아닌 요가였다. 하지만 우아한 사진 속 자태와 달리, 실제 요가 현장에서는 빵 터지는 웃음이 난무했다고 한다. 김성령이 능숙하게 자세를 취하다가도 갑자기 땀을 뻘뻘 흘리며 허우적거린 것.

주요기사
또한, 김성령이 의외의 시험공부를 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김성령의 작업실에서 수험서와 시험공부의 흔적이 발견된 것이다. 이에 매니저는 “누나가 이 공부를 한 지는 3년 정도 됐다”라고 전했다. 과연 김성령이 열혈 공부 중인 시험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전지적 참견 시점’ 131회는 21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