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둘째 언니와 결혼’ 조재범 셰프는 누구?… 유학파 한식 전문가

동아닷컴 입력 2015-10-13 10:46수정 2015-10-13 10: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혜진 조재범’

배우 한혜진의 둘째 언니이자 김강우의 처제인 한가영 씨가 조재범 셰프와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 12일 김강우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에 따르면 조재범 셰프와 한가영 씨는 이날 웨딩마치를 올렸다.

결혼식에는 김강우, 한혜진을 비롯해 가족 친지 지인들이 하객으로 참석해 새 가정을 꾸리는 두 사람을 축하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조재범 셰프는 수년 간 외국 생활을 한 유학파지만 청담동에 위치한 조재범 셰프의 레스토랑 ‘범스’에서 판매되는 메인 메뉴는 ‘외할머니 간장게장’이다. 3대에 걸쳐 담군 갖은 양념이 들어간 간장게장이라는 설명이 덧붙여진다. 이밖에도 가지볶음밥, 게살알밥, 카레순두부찌개, 토마토하레라이스, 배추탕, 계란부추범벅, 안심탕수육, 돼지불고기, 떡갈비 등이 있다.

한편 36살의 조재범 셰프는 잘생긴 외모의 훈남으로 지난 6월 방송된 SBS ‘썸남썸녀’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알리기도 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