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김부선 딸 이미소, 입담도 수준급…‘엄마 딸 아니랄까봐’

입력 2015-01-09 15:19업데이트 2015-01-09 15:2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김부선 딸 이미소. 출처= 방송 갈무리
‘김부선 딸 이미소’

김부선 딸 이미소가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배우 김부선과 김부선 딸 이미소는 지난 8일 KBS2 ‘작정하고 본방사수’에 출연했다.

김부선과 딸 이미소는 ‘전국노래자랑’을 함께 시청했다.

이를 지켜보던 김부선 딸 이미소는 “엄마도 (전국노래자랑에) 나가야겠네”라며 말했고, 이에 김부선은 “그랑프리 도전해볼까”라고 농담을 했다.

이에 김부선 딸 이미소는 “나가서 또 싸우지 말아라 난방 아줌마들이랑”이라고 뼈 있는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부선은 지난 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파트 난방비 문제를 토론하는 회의 과정에서 이웃주민의 폭행이 또 있었고 이에 경찰 신고 후 병원 치료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