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김범수 아나, 김구라 마음 녹여… 男心 저격

동아닷컴 입력 2015-01-02 14:13수정 2015-01-02 14: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썰전 김범수’

김범수 아나운서가 ‘썰전’에 출연해 자상한 면모를 보였다.

지난 1일 방송된 JTBC ‘썰전’에 출연한 김범수는 공황장애로 지난주 녹화에 함께하지 못한 김구라를 위로했다.

이날 김범수는 “걱정이 됐었는데 다시 뵈니 좋더라”면서 김구라를 걱정했다. 김구라는 “아시지 않나? 가정이 편안해야 모든 일이 잘된다”고 셀프 디스했다.

관련기사
이어 김구라는 “문화, 예술과 관련된 분야의 회사에서 일하고 있고, 도슨트로도 활약하는 남자”라고 김범수 아나운서를 소개했다.

김구라의 발언에 김범수는 “김구라 씨가 최고인 것 같다”고 말하며 남성의 마음까지 녹였다.

‘썰전 김범수’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웃겼다”, “김범수 자상하네”, “썰전 김범수 고정가자”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