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시장 600만 돌파, ‘7번방의 선물’보다 3일 앞선 기록

동아닷컴 입력 2015-01-02 11:25수정 2015-01-02 11:5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제시장 600만 돌파. 사진 = 국제시장 포스터
국제시장 600만 돌파, ‘7번방의 선물’보다 3일 앞선 기록

국제시장 600만 돌파

영화 ‘국제시장’이 누적 관객수 600만을 돌파했다.

2일 ‘국제시장’ 투자·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국제시장’은 1일 전국 941개 상영관에서 관객 75만 1253명을 동원, 개봉 16일만에 누적 관객수 609만 7033명을 돌파했다.

주요기사
‘국제시장’의 600만 돌파는 2013년 겨울 극장가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7번방의 선물’보다 3일 앞선 기록이다.

새해 첫날인 이날 관객수는 작년 1월 1일 영화 ‘변호인’의 관객수 67만 2682명을 넘어선 역대 최다 관객수라고 CJ엔터테인먼트는 전했다.

‘국제시장’은 영화 ‘해운대’로 천만관객을 모은 윤제균 감독의 5년만의 신작이다. 1950년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역사적 사건과 인물들이 살아온 격변의 시대를 주인공 황정민(덕수 역)의 인생을 통해 생생하게 그려냈다.

한편 박스오피스 2위에는 누적 관객수 46만 7186명의 영화 ‘테이큰3’가 올랐다. 3위는 36만 1625명을 누적 관객수를 기록한 애니메이션 ‘마다가스카의 펭귄’이다.

국제시장 600만 돌파. 사진 = 국제시장 포스터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