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용준 김현중 등 에코캘린터 수익금 전액 기부

동아닷컴 입력 2010-09-27 11:04수정 2010-09-27 11: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에코 캘린더
배용준, 이나영, 김현중 등 키이스트 소속 배우들이 ‘2011년 에코 캘린더’의 에코-서포터즈에 동참해 생긴 수익금 전액을 기부한다.

‘에코 캘린더’는 단순한 달력이 아닌 ‘환경 캘린더’로서의 기능을 하며, 환경에 대한 의식을 일상 속에서 기억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UN의 환경 기념일 스토리 소개, 공식 환경 기념일 표기는 물론 배우들이 지정한 환경 기념일과 코멘트가 실려 있다.

이번 캠페인에는 UN 산하 환경 전문기구인 유엔환경계획(UNEP) 한국위원회와 ‘세계 환경의 날’ 홍보대사로 활약하고 있는 최강희를 비롯해 배용준 이나영 김현중 이보영 봉태규 이지아 소이현 환희 홍수현 김수현 등 키이스트 소속 배우 전원이 참여해 환경 메시지를 전달한다.

관련기사
키이스트가 제작비 전체를 지원한 에코 캘린더의 판매 수익금은 유엔환경계획(UNEP) 한국위원회의 ‘지구환경프로그램(GEP)’에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키이스트 양근환 대표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된 환경 캠페인에 소속 배우 전원이 에코-서포터즈로 선뜻 동참해 주었다”며 “친환경 제작 공정을 통해 만들어진 이번 캘린더에는 밝은 미소로 환경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는 배우들의 진솔한 모습이 담겨 있다”고 말했다.

UNEP한국위원회 관계자는 “한국의 유명연예인들이 지구를 위해 공헌하는 움직임을 반갑게 생각한다”며 “에코캘린더에서 제시하는 일상 속 친환경 습관이 국내외 많은 사람들에게 전파되어 지구와 환경을 더 생각하고 아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011년 에코 캘린더’는 10월5일부터 온라인 쇼핑몰 텐바이텐(www.10x10.co.kr)의 온오프라인 매장과 일본 보피사이트(www.bofi.jp)에서 동시에 판매된다. 또한 10월 중순께 한글과 영어 버전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도 국내 및 전 세계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스포츠동아 이정연 기자 annjo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