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뉴스 스테이션] 원로 코미디언 이대성씨 별세

동아닷컴 입력 2010-09-13 12:02수정 2010-09-13 22: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원로 코미디언 이대성씨. [동아일보 DB]
원로 코미디언 이대성(본명 이용직)씨가 11일 오후 식도암으로 별세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향년 74세.

고인은 1970년대 극장쇼 진행자로 활동하다가 방송계에 데뷔했다. TBC를 거쳐 MBC로 옮긴 뒤 구봉서, 배삼룡, 서영춘, 이기동 등과 함께 코미디계를 풍미했다.

MBC의 간판 코미디 프로그램 ‘웃으면 복이 와요’를 통해 팬들에게 큰 웃음을 주었던 고인은 KBS 라디오 프로그램 ‘위문열차’, ‘주택복권’ 등을 진행하기도 했다.

1980년대 중반부터는 방송계를 떠나 사실상 은둔생활을 해 왔으며, 올 초 식도암 말기 진단을 받아 투병 중 이날 팬들의 곁을 영원히 떠났다.

관련기사
유족으로는 부인 이수혜씨와 딸 정민(대한항공 승무원), 정아(한국폴 팀장)씨가 있으며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발인은 13일 오후 1시 30분이다.

양형모 기자 ranb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