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웅·윤상현·김범, 경주서 한류드림페스티벌 연다

동아닷컴 입력 2010-09-01 11:25수정 2010-09-01 11: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엄태웅과 윤상현, 김범이 10일 한류드림페스티벌을 연다.

이들은 이날 오후 6시부터 경북 경주실내체육관에서 한류드림페스티벌 무대에 나서 매력을 뽐낸다.

이날 무대에서 이들은 각각 2~4곡의 노래를 부를 예정이어서 눈길을 모은다.

또 관객 및 팬과의 대화는 물론 선물 증정 이벤트를 펼친다.

관련기사
각각 마련하는 무대도 선보이며 엄태웅의 경우에는 막걸리 칵테일을 만들어 팬들에서 선사한다.

스포츠동아 윤여수 기자 tadad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